본문 바로가기

영화

한산: 용의 출현 - 관객을 압도하는 해전

 

한산: 용의 출현(2022)은 역사상 우리나라 최고의 장군 가운데 늘 첫 손으로 꼽히는, 영웅을 넘어 성웅(聖雄)이라고까지 불리는 이순신 장군이 지휘한 한산도 대첩을 다룬 영화다. 전작인 명량(2014)보다 시간적으로 앞선 전투를 다룬 일종의 프리퀄(prequal)에 해당하는 작품이겠다.

 

이 작품에서 가장 눈에 띄는 특징은 전작과는 다르게 왜군의 대장인 와시자키 야스하루를 제법 비중있고 깊이있는 인물로 그렸다는 점이겠다. 잘 생긴 배우 변요한을 쓴데다가 단순히 이순신에게 신나게 당하는 역할이 아닌, 전략 전술에 능하고 야망도 큰 장수로 표현하고 있다. 그래야만 그를 이긴 이순신 장군이 더 위대하게 보이는 법이지만.

다른 부분도 명량보다 나아졌다지만 여전히 불필요하게 늘어지는 전개나 꼭 필요없는 인물들의 출연, 전쟁물의 클리세를 답습하는 진행이 곳곳에서 보이긴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관객은 이 영화에 압도당할 수 밖에 없다. 대한민국의 영화 가운데 이 정도로 해전을 강렬하면서 또 정밀하게 표현한 영화는 없었기 때문. 특히 마지막 거북선이 참전하는 장면은 온 몸에 전율을 불러일으킬만 하며 육박하는 왜군 함선을 마주 보며 학익진을 펼치기까지의 과정은 이순신 장군이 그냥 천재라서 이긴 게 아니라는 것을 보고 느끼게 한다. 하지만 실제 역사에서는 영화보다 쉽게 이겼다니 천재는 맞다.

 

뜻밖에 원균이 영화 속에서는 제 몫을 했다. 무능한 만큼 이순신의 전략 전술을 이해 못한 평범한 관객들이 할만한 반응과 질문을 적시에 대신 던져준다.

 

이리워치 iriWatch 평점★ 7/10

 

이미지 출처 : 롯데엔터테인먼트

 

 

 

반응형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