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화

블루 썬더 - 에어울프의 원조

영화 죠스로 유명한 로이 샤이더(Roy Scheider)가 주연이지만 조종하는 헬리콥터가 더 주인공 같은 영화 블루 썬더(Blue Thunder, 1983)는 거의 30년 전에 나왔으니만큼 지금 보기엔 어설픈 면이 적지 않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블루 썬더의 디자인만큼은 조금 뒤 유행했던 에어울프보다 매력적이며, 강력한 개틀링건은 미국인의 경찰에 대한 불신감을 시원하게 표현해준다. 헬리콥터 주인공 영상물의 시발점이랄 수 있는 블루 썬더는 현재 넷플릭스에서도 볼 수 있는데 심지어 우리말 더빙도 고를 수 있다.

 

이 블루 썬더는 나중에 드라마 맥가이버에서 슬쩍 나온 적이 있다. 뜬금없었지만 영화 나홀로 집에의 바보 악당 역을 맡은 다니엘 스턴(Daniel Stern)이 블루 썬더의 장난기 많은 미남 파트너라는 걸 알았을 때보다는 덜 충격적이었다.

 

 

iriWatch 이리워치 평점 6/10

 

이미지 출처 : 해당 영화
넷플릭스 : https://www.netflix.com/watch/318960

 

 
 
반응형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