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단편

카고 - 좀비에게 감동하기

2013년에 유튜브에 올라온 카고(Cargo, 2013)는 당시 유튜브에 많이 올라오기 시작한 좀비 장르의 단편 가운데에서도 매우 인상적인 작품이었다. 좀비 장르는 많은 부분이 형식화되어있고 관객들 또한 기본적인 배경 지식을 알고 있는 걸 전제로 하기에 짧은 시간에 많은 것을 이야기해야 하는 단편 영화에 잘 어울릴 수도 있겠다. 물론 좀비 장르라고 단편이 다 괜찮은 건 아니고 이 카고처럼 성공적인 결과물로 완성된 경우를 찾기 힘든 건 다른 장르와 마찬가지겠다.

 

좀비 사태를 맞이하여 최악의 상황을 맞닥뜨린 아빠가 아직 아기일 뿐인 딸을 구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지, 카고는 7분 남짓의 시간에 모든 걸 보여주고 마무리 짓고 진한 여운까지 남길 정도니 장르를 떠나서 모범적인 단편 영화라고 칭송받을 만 하다. 아빠 역인 Andy Rodoreda의 연기도 좋았다. 다만 1시간 44분짜리 장편 영화로 만든 넷플릭스 영화 카고(Cargo, 2018)는 이 오스트레일리아산 단편을 먼저 봤다면 굳이 권하지 않는다.

 

이리워치 iriWatch 평점 7/10

 

이미지 출처 : 영상

유튜브 : https://youtu.be/gLUZp6MRQlM

 

 

반응형

Comments